여중생 4살 폭행, 죄의식 못느끼나?
여중생 4살 폭행, 죄의식 못느끼나?
  • 송지혜 기자 (betterman89@gmail.com)
  • 승인 2019.02.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S)
(사진=기사 내용과 무관/KBS)

[스트레이트뉴스 송지혜기자] 인천의 한 교회에서 잠을 자던 4살 여아를 폭행한 여중생이 경찰에 구속됐다.

인천 부평경찰서는 중상해 혐의로 A(16)양을 긴급체포해 구속했다고 11일 밝혔다.

경찰은 지난 8일 오전 5시 30분쯤 인천시 부평구의 한 교회에서 잠을 자던 B양(4)을 폭행해 뇌사상태에 빠뜨린 혐의로 중학생 A양(16)을 구속했다고 밝혔다.

폭행을 당한 B양은 머리 등을 다쳐 119 구급대에 의해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으며 현재 뇌사상태다.

경찰 조사결과 A양은 B양이 몸을 뒤척이는 등 자신의 수면을 방해하자 홧김에 폭행한 것으로 드러났다.

폭행 당시 B양의 어머니는 새벽기도를 위해 자리를 비운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심가는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