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오늘 전국 세찬 바람에 비소식, 월요일 출근때 우산 준비
[날씨] 오늘 전국 세찬 바람에 비소식, 월요일 출근때 우산 준비
  • 한승수 기자 (hansusu78@gmail.com)
  • 승인 2019.0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상청, 오늘과 내일의 날씨 예고
일요일인 19일 아침부터 빗방울이 잦아지면서 서해안부터 시작해 전국에서 비가 내리겠다. 20일 월요일인 오전까지 서울 과 인천, 경기도 등 수도권을 포함해 전국이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고 일부 내륙에서는 바람이 강할 전망이다. @기상청
일요일인 19일 아침부터 빗방울이 잦아지면서 서해안부터 시작해 전국에서 비가 내리겠다. 20일 월요일인 오전까지 서울 과 인천, 경기도 등 수도권을 포함해 전국이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고 일부 내륙에서는 바람이 강할 전망이다. @기상청

[스트레이트뉴스] 일요일인 19일 아침부터 빗방울이 잦아지면서 서해안부터 시작해 전국에서 비가 내리겠다. 20일 월요일인 오전까지 서울 등 전국에 빗방울이 산발적으로 떨어지고 일부 내륙에서는 바람이 강할 전망이다.

기상청은 19일 수도권 기상예보를 통해 오늘 아침부터 내일 오전까지 서울,인천,경기도가 흐리고 일부 지역은 세찬 바람을 동반한 비가 내리겠다고 내다봤다.

20일 월요일 9시까지 예상 강수량은 5~20㎜다. 기온은 최저 16~21도,  낮 최고 기온은 22~25도로 어제보다 3도 이상 낮을 전망이다.

수도권은 월요일 출근날에 흐리고 비가 내리면서 아침 기온이 14~17도, 낮 기온은 17~22도로 오늘보다 더 낮아, 선선해질 것이라고 기상청은 예고했다.

기상청은 오늘 전국이 흐리고 월요일 12시까지 전남과 경남, 경북, 제주도에 예상강우량이  20~50㎜가 되고, 지리산 부근은 80㎜로 많은 비가 내일 것이라고 내다봤다.

특히 기상청은 제주도와 남해안에 매우 강함 바람이 불 것으로 예상,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오늘 전국의 아침과 밤의 기온은 14~19도, 낮 기온은 20~26도가 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