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금융 윤종규 "통합IT센터, 디지털 전략 중추적 역할 할 것"
KB금융 윤종규 "통합IT센터, 디지털 전략 중추적 역할 할 것"
  • 김현진 기자 (betterman89@gmail.com)
  • 승인 2019.0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

KB국민은행이 지난 19일 김포 한강신도시에 'KB 통합IT센터' 구축을 완료하고 준공식을 개최했다.

통합IT센터는 은행, 증권, 보험, 카드 등 계열사별로 분산 관리해오던 IT 인프라와 기술을 한곳으로 집중해 그룹 차원의 시너지를 강화하게 될 것이라고 국민은행은 설명했다.

센터는 2개동에 연면적은 4만236㎡다. 직원이 근무하는 운영동(지하 2층·지상 4층), 서버와 주요 장비가 설치된 IT동(지상 7층)으로 구성됐다.

IT동은 침수 등에 대비해 주요 장비와 시설을 지상으로 배치했고 면진 설계를 적용해 진도 8의 강진에도 손상 없이 견딜 수 있도록 했다.

아울러 태양광 발전 등 신재생 에너지를 활용하고, 외부 공기를 이용하는 에너지 절감형 공조 시스템을 도입하는 등 '그린 데이터센터'로 꾸몄다.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은 준공식에서 "통합IT센터가 전 계열사의 IT 인프라를 집중화·표준화하고 시스템을 효율적으로 운영해 KB금융의 디지털 전략의 중추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국민은행은 이와 함께 인공지능, 빅데이터, 클라우드 등 첨단기술을 활용한 개발환경과 모니터링 체계를 구축하는 '더 케이(The K) 프로젝트'를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미래형 전산시스템을 도입해 마케팅과 고객 대면 시스템을 고도화하고 데이터 허브를 구축하는 한편, 해외사업 플랫폼도 선보일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