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현상, 13세 연하 아내 최윤희와 비밀 결혼식 사연은?
유현상, 13세 연하 아내 최윤희와 비밀 결혼식 사연은?
  • 어수연 기자 (betterman89@gmail.com)
  • 승인 2019.12.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S)
(사진=KBS)

[스트레이트뉴스 어수연기자] 가수 유현상이 아내와의 러브스토리를 공개했다.

최근 방송된 KBS1 예능프로그램 'TV는 사랑을 싣고'에서는 유현상이 출연해 아내와 비밀 결혼을 성사시켜준 당시 스포츠 신문 연예부 기자를 찾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유현상은 아내와 러브스토리를 모두 털어놨다. 유현상의 아내인 최윤희는 1982년 뉴델리 아시안게임에 출전하여 아시아 신기록을 세우며 3관왕에 올랐고, 1986년 서울 아시안게임에서도 2관왕에 오르며 국민적 인기를 누렸던 스포츠스타.

최윤희는 국민적 관심을 한몸에 받던 시기인 25세에 13세 연상이었던 유현상과 비밀결혼을 했다는 사실이 밝혀져 큰 화제를 모았다. 이에 대해 유현상은 "비밀 결혼을 하지 않았더라면 사랑하는 아내와 이어질 수 없었을 것"이라고 말했다.

최윤희 부모님의 반대도 극심했다고. 그는 "반대 정도가 아니라, 식사하고 집을 데려다 줬는데 장모님을 집 앞에서 마주쳤다. 장모님이 내 얼굴을 쳐다보지도 않고 '윤희야, 상대가 돼야지'하곤 아내 손을 잡고 들어가셨다"고 말했다.

주변의 반대에 결국 두 사람은 지난 1991년 비밀 결혼식을 올렸다. 그때 유현상의 편에서 결혼식을 성사시켜준 사람이 이 기자였다. 유현상은 "정말 잘 살 수 있냐는 형님의 질문에 자신 있다고 답을 했더니 형님께서 5일 만에 결혼식을 준비해 주었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