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불시착' 인물관계도, 현빈-손예진 활약 '시청자 호평'
'사랑의 불시착' 인물관계도, 현빈-손예진 활약 '시청자 호평'
  • 어수연 기자 (betterman89@gmail.com)
  • 승인 2019.12.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tvN)
(사진=tvN)

[스트레이트뉴스 어수연기자] '사랑의 불시착' 인물관계도가 화제다.

지난 14일 tvN 새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극본 박지은 연출 이정효 제작 문화창고 스튜디오드래곤)이 첫 방송 이후 인기를 끌면서 극중 인물들의 관계도 역시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지난 14일(토)과 15일(일) 각각 1, 2회 방송된 ‘사랑의 불시착’(극본 박지은/ 연출 이정효/ 제작 문화창고, 스튜디오드래곤)에서는 패러글라이딩을 하던 중 돌풍에 휩쓸리는 사고로 북한에 불시착한 남한 재벌 상속녀 윤세리(손예진 분)와 우연히 그녀를 발견한 북한 장교 리정혁(현빈 분)의 설레는 만남이 그려졌다.

특히 현빈과 손예진의 검증된 로맨스 케미스트리에 시청자들의 열띤 반응이 이어졌다. “인생 드라마 될 것 같다”, “엔딩 맛집이다. 약혼녀라니 너무 설레”, “손예진, 연기. 미모. 다 완벽해”, ”현빈 미소에 무장해제 됐다. 다음 주까지 어떻게 기다려“, ”남여주 케미 베스트 커플감“ 등 시청자들의 호평이 이어지며 나날이 상승하는 화제성을 입증했다.

단단한 성품과 절제된 카리스마를 발산, 북한 장교 리정혁으로서 또 한 번의 ‘인생캐’ 탄생을 예고한 현빈, 천연덕스럽고 사랑스러우면서도 똑 부러지는 재벌 3세 상속녀 윤세리와 찰떡 싱크로율을 보인 손예진 두 주연배우의 활약은 단연 빛을 발했다. 두 사람은 캐릭터에 완전히 스며든 모습으로 전개에 흥미진진함을 더했다.

이처럼 ‘사랑의 불시착’은 현빈, 손예진 두 특급 배우의 노련한 활약을 통해 눈을 뗄 수 없는 전개를 보여줬다. 투샷만으로도 설렘을 부르는 현빈과 손예진은 캐릭터에 완벽히 녹아든 연기력으로 환상 케미스트리를 발산하며 올 하반기를 강타할 절대 극비 로맨스의 탄생을 알렸다.

한편 tvN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은 매주 토, 일요일 밤 9시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