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 박원순 서울시장 유서 " 모든 분에게 죄송…부모님 산소에 뿌려달라"
고 박원순 서울시장 유서 " 모든 분에게 죄송…부모님 산소에 뿌려달라"
  • 고우현 기자 (betterman89@gmail.com)
  • 승인 2020.0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 박원순 서울시장이 남긴 유서. (서울시 제공)
고 박원순 서울시장이 남긴 유서. (서울시 제공)

"모든 분에게 죄송하다"

고 박원순 서울시장이 9일 종로구 가회동 시장공관 서재 책상 위에 남긴 4문장 유서의 첫 글이다.

박 시장은 "내 삶에서 함께 해주신 모든 분들에게 감사드린다"면서 "화장해서 부모님 산소에 뿌려달라"고 했다.

"모두 안녕"

고 박시장이 남긴 마지막 유서는 마침표가 없다.

앞서 박 시장은 9일 오후 공관에서 나온 뒤 10일 자정이 지난 뒤 북악산 숙정문 인근에서 끝내 싸늘한 주검으로 발견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