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삼성전자 이어 서비스센터 협력사원 직접고용
LG전자, 삼성전자 이어 서비스센터 협력사원 직접고용
  • 김정은 기자 (betterman89@gmail.com)
  • 승인 2018.1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트레이트뉴스 김정은기자] LG전자가 전국 130여 개의 서비스센터에서 근무하고 있는 협력사 직원 3900여명을 직접 고용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들은 별도의 자회사가 아니라 LG전자의 정규직으로 전환된다.

LG전자는 전문적이고 차별화된 서비스로 고객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최근까지 협력사가 운영해왔던 서비스를 직접 운영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LG전자는 서비스 협력사들과 충분한 협의를 거쳐 최대한 빠른 시일 내에 직접 고용을 위한 절차를 개시할 계획이다. 또 직접 고용으로 전환하는 과정에서 고객들이 불편을 겪지 않도록 서비스 제공에 힘쓸 계획이다.

LG전자 대표이사 CEO 조성진 부회장은 “고객과의 접점에서 차별화된 서비스를 강화하는 등 고객에게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LG전자와 노동조합은 이번 직접 고용을 계기로 LG전자 고유의 노경문화를 더욱 선진화시키는 데 협력하기로 했다. LG전자는 지난 1993년 기존의 수직적 개념의 ‘노사관계’ 대신 수평적 개념의 ‘노경관계’라는 고유개념을 도입했다.

앞서 삼성전자서비스는 지난 2일 협력사 직원 8700여명을 직접 고용한다고 발표한 바 있다.


주목도가 높은 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