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트럼프와 '김정은 연내 답방' 공감"
문재인 대통령 "트럼프와 '김정은 연내 답방' 공감"
  • 고우현 기자 (betterman89@gmail.com)
  • 승인 2018.1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트레이트뉴스 고우현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3일(현지시각)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연내 답방은 가능성이 열려있다"고 밝혔다. 

문재인 대통령은 아르헨티나에서 열린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 참석 일정을 마치고 다음 순방지인 뉴질랜드로 이동하는 공군 1호기 안에서 이뤄진 기자 간담회에서 '김정은 위원장의 연내 답방 가능성을 어느 정도로 보는가'라는 질문에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김정은 위원장의 서울 답방이 북미 간 비핵화 대화에 대해서도 아주 긍정적인 역할을 하는 모멘텀이 될 것이라는 점에 트럼프 대통령과의 사이에 같은 인식을 했다"고 했다.

다만 "김정은 위원장이 연내 답방할지는 김 위원장의 결단에 달려있는 문제다. 그것은 조금 더 지켜보자"며 "김 위원장이 연내 답방을 할지 여부는 아직 알 수 없다"고 말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아울러 "혹시 2차 북미 정상회담, 또는 고위급 회담이 이루어지기 전에 남북 간에 먼저 답방이 이루어지면 혹시라도 그런 것이 부담으로 작용하지 않을까 염려가 없지 않았다"면서 "어제 트럼프 대통령과의 회동을 통해서 그런 우려는 말끔히 사라졌다는 말씀을 드릴 수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트럼프 대통령은 김정은 위원장이 연내 서울을 답방할 경우 김 위원장에게 그 메시지를 전해 달라는 그런 당부를 저한테 하기도 했다"며 비공개 대화 내용도 전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김정은 위원장에 대해서 트럼프 대통령이 아주 우호적인 그런 생각을 갖고 있고, 또 김 위원장을 좋아하고, 그런 만큼 김정은 위원장과 함께 남은 이 합의를 다 마저 이행하기를 바라고, 또 김정은 위원장이 바라는 바를 자기가 이뤄주겠다' 이런 메시지를 전해 달라는 당부를 하기도 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