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스트레이트] 정동영 "文정부 재벌개혁 의지 실종"
[오늘의 스트레이트] 정동영 "文정부 재벌개혁 의지 실종"
  • 강인호 기자 (betterman89@gmail.com)
  • 승인 2018.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트레이트뉴스 강인호기자] "문재인 정부의 개혁의지가 실종됐다. 이명박-박근혜 정부와 무엇이 달라졌는지 국민은 묻고 있다. 근본적인 대응은 불평등과 양극화를 줄이는 것이다. 양극화-불평등은 전혀 개선되지 않고 있다."

정동영 민주평화당 대표가 22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현 정부를 향해 "적어도 노태우 (전 대통령) 수준이라도 개혁 의지를 되살려야 한다"며 이같이 지적했다.
 
정 대표는 "지난 10년 재벌이 (보유 토지를) 10억평 늘린 토지 투기 현실을 바로잡지 않고 불평등과 양극화 완화는 불가능하다"며 "이 정부가 개혁정부가 맞는다면 재벌이 보유한 비업무용 토지에 대한 중과세(를 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노태우 정부가 한 것처럼 비업무용 토지를 매각하지 않을 경우 은행 대출을 회수하는 강수를 통해 재벌 기업들이 사내 보유금을 토지 투기에 쏟아 부을 것이 아니라 일자리와 설비에 투자할 수 있도록 청와대가 개혁 사령부가 될 것을 요구한다"고 강조했다.


주목도가 높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