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 대통령 지지도 10주만에 소폭 반등해 49.5%
文 대통령 지지도 10주만에 소폭 반등해 49.5%
  • 고우현 기자 (betterman89@gmail.com)
  • 승인 2018.12.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7일 청와대 본관에서 열린 연말 기부나눔단체 초청행사 '청와대와 함께 메리 크리스마스'에서 기부나눔단체에 대한 감사 인사말을 하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이 7일 청와대 본관에서 열린 연말 기부나눔단체 초청행사 '청와대와 함께 메리 크리스마스'에서 기부나눔단체에 대한 감사 인사말을 하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에 대한 국정 지지도가 10주 만에 소폭 반등했다.

10일 여론조사기관 리얼미터가 YTN의 의뢰로 문 대통령의 국정 지지도를 조사한 결과, ;잘 하고 있다'가 지난주보다 1.1% 포인트 오른 49.5%로 집계됐다.

'국정수행을 잘 못 하고 있다'는 부정평가는 1.4%포인트 내린 45.2%로 긍정 평가와 부정 평가의 격차가 다시 오차범위 밖으로 벌어졌다. '모른다'거나 응답을 하지 않은 경우는 0.3%포인트 오른 5.3%를 기록했다.

긍정평가는 30대가 62.6%로 가장 높았고, 40대(56.8%), 20대(54.8%) 순으로 긍많았다. 부정평가는 50대(54.4%), 60세 이상(53.8%) 순으로 높았다.

정당별 지지도 여론조사 (리얼미터 제공)
정당별 지지도 여론조사 (리얼미터 제공)

정당 지지율을 보면 더불어민주당은 10주 만에 하락세를 멈췄다. 지난주보다 0.2% 포인트 올라 38.2%를 기록했다. 자유한국당은 1.7% 포인트 떨어진 24.7%를 기록해 6주 만에 하락세로 돌아섰다. 바른미래당은 0.7% 포인트 하락해 5.9%로, 정의당은 0.7% 포인트 올라 8.5%를 기록했다.

이번 조사는 지난 3~7일 전국 유권자 2516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결과(신뢰수준 95%에서 표본오차 ±2.0% 포인트)로 자세한 내용은 리얼미터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에서 찾아 볼 수 있다.


주목도가 높은 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심가는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