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례 계룡리슈빌' 분양가 3.3㎡당 2,170만원 …'호반써밋'·'우미린 1차' 분양가는?
'위례 계룡리슈빌' 분양가 3.3㎡당 2,170만원 …'호반써밋'·'우미린 1차' 분양가는?
  • 스트레이트뉴스 (betterman89@gmail.com)
  • 승인 2019.04.16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파구 분양가 심의, '힐스테이트 북위례'보다 18% '↑'
전용 105㎡형 8억원대 "대출 가능"…1순위 수백대 1 추정
호반써밋 A1-2·6블록 분양가, 2,140 · 2,200만원 예상
위례신도시 장지천 호수공원 조망으로 북위례의 알짜단지로 꼽히는 '계룡리슈빌 퍼스트클래스'의 3.3㎡당 분양가가 2,170만원 내외로 결정될 전망이다.@스트레이트뉴스
위례신도시 장지천 호수공원 조망으로 북위례의 알짜단지로 꼽히는 '계룡리슈빌 퍼스트클래스'의 3.3㎡당 분양가가 2,170만원 내외로 결정될 전망이다.@스트레이트뉴스

[스트레이트뉴스=한승수 기자] 위례신도시 장지천 호수공원 조망으로 북위례의 알짜단지로 꼽히는 '계룡리슈빌 퍼스트클래스'의 3.3㎡당 분양가가 2,170만원 내외로 결정될 전망이다.

16일 송파구에 따르면 계룡건설(사장=이승찬)이 위례신도시 A-6 블록에 분양하는 이 단지가 분양가 심의를 마치고 입주자모집공고 승인을 구에 요청했다.

계룡 측이 신청한 3.3㎡당 평균 분양가는 2,170만원이다. 직전 하남시에 분양한 '힐스테이트 북위례'(1,833만원)보다 18.33% 늘었다. 계룡의 분양가는 우미건설이 A3-4b블록에서 분양 예정인 '위례 우미린 1차'(875각구)의 추정 분양가 1860만원에 비해서도 200여만원 높은 셈이다.

'위례 계룡리슈빌'의 분양가가 윤곽을 드러냄에 따라 호반건설이 인근 A1-2블록(689가구)와 A1-4블록(700)가구의 분양가의 추정이 가능해졌다. 

송파구 관계자는 "계룡 측의 분양가 심의를 토대로 평당 분양가를 이같이 제시했다"며"분양가는 모두 62개 항목별 공개를 토대로 최종 확정된다"고 밝혔다.

이어 "이 단지의 주력형인 전용 105㎡형의 분양가가 8억원 대에서 신청됐다"며"입주자모집공고 승인과정에서 분양가와 발코니 확장비가 하향 조정될 여지는 있다"고 덧붙였다.

앞서 하남시는 '힐스테이트 북위례'의 입주자모집공고 승인과정에서 보성산업의 신청가(1,864만원)를 감액, 최종 1,833만원으로 승인한 바 있다.

업계는 송파구가 '위례 계룡리슈빌 퍼스트클래스'의 분양가의 조정이 소폭에 그칠 것으로 예상, 이 단지의 3.3㎡당 분양가가 평균 2,150만원 내외에서 결정될 가능성이 높다고 예상했다.

시장의 관심사는 확정 분양가와 중도금 대출이다. 결론부터 얘기하면 주력형인 전용 105㎡형 188가구는 분양가가 9억원 미만으로 분양대금의 40% 수준의 중도금 대출이 가능하다.

''위례 계룡리슈빌'은 전용면적 105~116㎡ 등 4개 유형을 비롯해 4개 유형별 테라스형 등 모두 8개 유형이다. 공급면적 기준으로 132~147㎡형이다.

청약자의 이어지는 관심사는 청약경쟁률과 주택형별 당첨 '커트라인'(가점 하한선).

올해 최고의 청약경쟁률로 당첨 안정권이 70점 이상으로 추정되는 서울 송파구 위례신도시의 '위례 계룡리슈빌 퍼스트클래스'(A1-6블록, 오른쪽)과 '호반써밋2차'(A1-4블록), '호반써밋1차'(A1-2블록) 등 3개 단지 건설현장. 위례 최고의 입지인 장지천 호수공원이 앞마당이다. (스트레이트뉴스)
올해 최고의 청약경쟁률로 당첨 안정권이 70점 이상으로 추정되는 서울 송파구 위례신도시의 '위례 계룡리슈빌 퍼스트클래스'(A1-6블록, 오른쪽)와 '호반써밋(A1-4블록), '호반써밋'(A1-2블록) 등 3개 단지 건설현장. 위례 최고의 입지인 장지천 호수공원이 앞마당이다. (스트레이트뉴스)

장지동 S 부동산중개사는 "계룡리슈빌의 담보대출이 가능한 전용 105㎡형은 200 대 1을 훌쩍 넘을 것이다"면서"희소성을 갖춘 테라스형은 수백 대 1로서 올들어 수도권 최고 경쟁률을 기록할 수 있다"고 내다봤다.

이어 "서울시에 전체 공급물량의 50%를 우선 배정함에 따라 서울시 거주 무주택자의 당첨 가능성이 경기도와 인천시 1순위자에 비해 높다"며"서울시 무주택자들이 청약대열에 가세할 경우 경쟁률은 수백 대 1이 넘을 수 있다"고 내다봤다.

가점제 당첨 안정권은 전용 105㎡형이 서울 70점 이상, 인천과 경기도는 70점 중후반대가 될 전망이다.

이 단지의 분양가가 잠정 확정됨에 따라 송파 북위례에서 대기 중인 호반써밋 2개 단지(A1-2·4블록)의 분양가의 추정도 가능하다.

업계 관계자는 "계룡의 잠정 분양가를 토대로 호반의 2개 단지의 토지비와 건축비를 대입하면 이들 단지의 분양가가 도출된다"며"호반의 A1-2블록과 A1-4블록의 3.3㎡당 예상 분양가는 각각 2,140만원, 2,200만원 내외가 될 것이다"고 내다봤다.

송파 위례신도시의 분양 단지의 지역별 물량은 서울에 1년 이상 거주자에게 50%를, 나머지 절반은 인천·경기 1순위자에게 기회가 주어진다. 중대형이어서 특별공급에 신혼부부와 기관추천자는 제외된다. 분양권 전매제한은 8년이다.

한편 위례신도시의 분양가의 산정의 주요 기준인 대지비의 가산비율이 9~13%로 확정됨에 따라 고분양가 논란을 빚는 과천지식정보산업단지(과지정)의 S4 블록과 S6,S9 블록 등이 높은 대지비 가산비율의 논란에서 자유롭지 못할 전망이다. 대우건설과 금호산업은 이달 중에 S9블록에 공공분양아파트를 분양한다.


주목도가 높은 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개똥이 2019-04-17 10:45:40
하남 위례신도시 `힐스테이트 북위례` 분양원가 분석 결과, 주택업자와 건설사 등이 총 2300억원 가량 분양가를 부풀렸다는 시민단체 조사 결과가 나왔다. 세대당으로 환산하면 부풀린 분양가는 2억1000만원 선이다

종환 2019-04-17 09:09:01
확정가 맞나? 지난 번에도 이런 글 쓰더니 확인하고 기사 써라 ㄱㄹㄱ야~

1111kimju 2019-04-17 07:47:50
기사 똑바로 쓰시오.
마치 분양가가 2,178만원이 되길 기원하는 듯 보입니다.

관심가는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