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도레이 첫 과학기술상에 장석복‧장정식 교수
한국도레이 첫 과학기술상에 장석복‧장정식 교수
  • 김세헌 기자 (betterman89@gmail.com)
  • 승인 2018.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도레이과학진흥재단 제공

[스트레이트뉴스 김세헌기자] 한국도레이과학진흥재단(이사장 이영관)의 제1회 한국도레이 과학기술상 및 연구기금 시상식이 31일 서울 전경련회관 컨퍼런스 센터 1층 그랜드볼룸에서 열렸다. 

이날 시상식에는 이희범 전 산업통상자원부장관(평창올림픽 조직위원회 위원장)을 비롯해 나가미네 야스마사 주한일본대사, 이영무 한양대 총장, 이장섭 충청북도 정무부지사, 대학교수 및 학생, 재단 관계자 등 250여명이 참석했다. 

과학기술상 수상자는 기초연구에 장석복 카이스트 화학과 교수, 응용연구에 장정식 서울대학교 화학생물공학부 교수로 각각 상금 1억원과 상패를 받았다. 

연구기금은 기초연구에 이민재 서울대학교 의과대학 교수와 이은성 포항공과대학교 화학과 교수, 응용연구에 왕건욱 고려대학교 KU-KIST 융합대학원 교수와 이윤정 한양대학교 에너지공학과 교수 등 4개팀에 매년 연구비 5천만원을 3년간 지원한다. 

닛카쿠 아키히로 도레이 사장은 환영사에서 일본 도레이과학진흥회의 과학기술상 및 연구기금 수상자 중에서 5명의 노벨상 수상자가 나온 것을 언급하며 "앞으로 한국도레이과학진흥재단의 수상자중 노벨상 수상자가 나오기를 기원한다"며 "과학기술 진흥과 인재육성에 기여하고 한일간 우호관계 강화에도 공헌할 것"이라고 밝혔다.

시상에 이어서는 노요리 료지 노벨화학상 수상자가 본인의 경험과 함께 젊은 세대가 만드는 사회라는 주제로 특별강연을 펼쳤으며 참석자들의 호응을 얻었다.


주목도가 높은 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