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6-22 22:48 (화)
2월7일은 홈플러스 휴무일? 수도권 점포 다수는 7일 '정상 영업'
2월7일은 홈플러스 휴무일? 수도권 점포 다수는 7일 '정상 영업'
  • 이혁 기자 (allaboutnews@straightnews.co.kr)
  • 승인 2021.02.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광역시 서구 청라지구에 있는 홈플러스 청라점은 7일 개점한다. (사진=이준혁 기자)
◇인천광역시 서구 청라지구에 있는 홈플러스 청라점은 7일 개점한다. (사진=이준혁 기자)

[스트레이트뉴스 이혁 기자] 신축년(辛丑年)이 이제 두 번째 달이지만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크게 줄어들지 않는 모습이다. 정부는 이에 2.5단계(수도권)나 2단계(비수도권)인 기존 사회적 거리두기의 단계를 유지했다.

다만 일생생활의 유지는 필요하기에, 평일의 전날인 7일 대형마트 매장을 방문하려는 사람은 적잖다. 지난 23일 오후 1시 전후 홈플러스 보령점, 6일 오후 4시대 홈플러스 영주점, 지난 4일 오후 7시쯤 홈플러스 경주점 경우처럼 코로나19 확진자가 대형마트 지점에 방문해서 건물 구석구석 다닐 가능성도 있지만, 생필품의 다량 구입에 대형마트만한 공간이 없기 때문이다.

더불어 헛걸음하지 않기 위해서 온라인을 통해 휴무일의 여부를 미리 살펴보려는 사람도 많이 있다.

관련 법규(2018년 5월1일 시행 유통산업발전법 제1장 제12조의2) 및 이에 따른 개별 지자체 조례로 인해 다수 대형마트 지점은 광역·기초 지자체 조례로써 지정된 날(월2회) 휴점을 한다. 이제 2년 넘게 정착된 제도로 웬만해서는 대형마트 의무휴업일 변경을 실시한 지자체가 없음에도(명절 때 일시변경 등 제외), 대형마트 휴무일 관련 온라인 검색은 매주 일요일 일상이다.

이들 누리꾼의 궁금증에 대한 해답은 "홈플러스 수도권 모든 지점은 2월7일 휴점을 하지 않는다. 명절로 인한 휴점일 일시 변경이 있는 지자체 소재 대형마트도 2월7일 휴점지점은 없다"이다. 오전 8시 기준 상황이다.

7일 현재 홈플러스 지점은 서울과 수도권에 63곳(서울 19곳, 인천 11곳, 경기 33곳) 존재한다. 또한 매월 첫째 일요일이 의무휴무일인 수도권의 지점도 없다. 지점 소재 다수 지자체가 대형마트의 의무휴무일을 매월 둘째·넷째 일요일 또는 매월 둘째·넷째 수요일로 지정했고, 소수 지자체가 다른 휴점일 정책을 펴는 중이지만 첫째 일요일 휴점을 택한 지자체는 없기 때문이다.

이같은 지자체별 대형마트 휴무일 정책은 홈플러스는 물론 이마트와 롯데마트, 코스트코 등 대형마트 전체에 해당된다. 대형마트 휴무일과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해당 대형마트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