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증권, 온라인 고객 자산 30조 원 돌파
KB증권, 온라인 고객 자산 30조 원 돌파
  • 장석진 기자 (20segi@gmail.com)
  • 승인 2021.0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 친화 MZ세대 관리자산 증대에 큰 영향

국내주식보다 해외주식 관심 높아

KB증권은 MZ세대의 투자 관심 증가에 힘입어 온라인 고객 자산 규모가 30조 원을 돌파했다고 24일 밝혔다.

금번 30조 원 돌파는 지난해 5월 10조 원을 넘어선 후 불과 7개월만인 올해 1월에 20조를 돌파했고, 다시 약 9개월만에 50% 성장을 보인 결과다.

KB증권은 온라인 고객 자산이 급증한 이유로 MZ세대의 투자에 대한 관심 증가가 큰 영향을 미쳤다고 자체 분석했다.

머니무브에 의한 개인고객 증권투자 증가로 KB증권의 개인고객수는 2021년 9월초 약 670만명으로 2020년 9월말 480만명 대비 약 40% 증가한 상황이다. 이 중 2030 MZ세대의 개인고객수는 2020년 9월말 128만명에서 2021년 9월초 211만명으로 65% 급증했다.

2020년 4월부터 2021년 9월 현 시점까지 KB증권에서 신규 개설된 주식계좌는 273만좌로 이 중 약 48%인 131만 좌가 MZ세대의 신규 계좌 개설로 분석됐다. 4050 중심의 주식투자 인구가 전 세대로 확장되며 보편적인 투자수단으로 정착된 방증이라는게 KB증권 설명이다.

젊은 층의 주식투자 참여 열기는 온라인 자산 증대로 이어지고 있다. 2021년 9월 현재 MZ세대의 온라인 자산은 7.5조원으로 전체 온라인 고객자산 규모 30조의 약 25%에 해당한다. 이는 지난해 1월 MZ세대의 온라인 고객자산 규모 비중 20% 대비 약 5% 증가한 수치로 상대적으로 소액의 주식투자를 시작한 고객이 늘어났다는 KB 측 분석이다.

특히 MZ세대는 금융상품보다는 주식, 국내주식보다는 해외주식에 더 높은 관심을 두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온라인 자산 7.5조 중 대부분이 주식자산으로 구성돼 있으며 금융상품 자산은 약 3100억원 정도에 그쳤다.

하우성 마블 랜드 트라이브(M-able Land Tribe)장은 “KB증권은 투자의 세대교체 바람이 부는 상황에서 초보투자자들을 위한 MTS ‘M-able 미니’ 론칭, 해외주식 온라인 거래 수수료 0.07% 이벤트 진행 등 MZ세대의 눈높이에 맞춘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고객이 필요로 하는 상품과 서비스에 대해 지속적으로 관심을 기울이며 투자 트렌드를 선도하는 증권사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KB증권은 증권방송을 보면서 주식을 바로 살 수 있는 주식거래 플랫폼 마블 미니(M-able 미니) 출시 3주만에 다운로드 20만건을 돌파하는 등 MZ세대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출처=KB증권 공식 유튜브)
KB증권은 증권방송을 보면서 주식을 바로 살 수 있는 주식거래 플랫폼 마블 미니(M-able 미니) 출시 3주만에 다운로드 20만건을 돌파하는 등 MZ세대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출처=KB증권 공식 유튜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