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21 22:33 (수)
靑, 경제 관련 수석 동시 교체...문책인사?
靑, 경제 관련 수석 동시 교체...문책인사?
  • 강인호 기자 (straightnews@gmail.com)
  • 승인 2018.0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제 윤종원-일자리 정태호-시민사회 이용선

문재인 대통령은 26일 청와대 새 경제수석과 일자리수석에 윤종원 경제개발협력기구(OECD) 특명전권대사와 정태호 정책기획비서관을 각각임명했다. 

 또 기존 사회혁신수석실의 명칭을 시민사회수석실로 변경하고 새 시민사회수석으로 이용선 더불어민주당 양천을 지역위원장을 임명했다. 대통령 직속 정책기획위원회 산하에 소득주도성장 특별위원회를 신설하고 위원장에 홍장표 전 경제수석을 앉혔다.

신임 윤종원 경제수석, 정태호 일자리수석, 이용선 시민사회수석 (사진 : 청와대)
신임 윤종원 경제수석, 정태호 일자리수석, 이용선 시민사회수석 (사진 : 청와대)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은 이날 오전 춘추관에서 브리핑을 열고 문 대통령이 이러한 인사를 단행했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이 경제관련 수석을 동시 교체한 것은 소득주도 일자리 경제정책을 체계적으로 추진 국민이 느낄 수 있도록 속도를 내겠다는 의지로 보여진다.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은 이날 오전 춘추관에서 브리핑을 통해 이런 내용의 문재인 청와대 비서실 2기 인선을 발표했다. 청와대 수석급 인사 교체는 전병헌 전 정무수석이 사퇴한 작년 11월 이후 7개월여 만이다.

임 실장은 경제관련 수석 교체와 관련,  "지난 1년은 소득주도성장·혁신성장·공정경제라는 문재인정부의 정책적 방향성을 정립하는 기간이었다"며 "문재인정부 출범 2기를 맞아 청와대는 소득주도성장과 혁신성장을 더욱 속도감 있게 실행해 국민이 피부로 느낄 수 있는 성과를 신속하게 도출하는 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윤 신임 경제수석은 경남 밀양출신으로 행정고시 27회로 관료생활을 시작, 기획재정부 경제정책국장과 청와대 경제금융비서관, 국제통화기금(IMF) 상임이사를 역임했다.

경남 사천 출신인 정 신임 일자리수석은 경남 사천 출신으로, 노무현정부 시절 청와대 정무비서관과 대변인, 정책조정·기획조정비서관을 거쳐 민주통합당 정책위 부의장을 지냈다. 청와대 정책기획비서관에서 이번에 승진 임명됐다.

전남 순천 출신의 이 신임 시민사회수석은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 기획실장을 지낸 뒤 민주통합당 공동대표와 혁신과 통합 상임대표 등을 지냈다.

임실장은 경제정책을 총괄했던 홍장표 수석의 소득주도성장 특위 위원장 임명에 대해 "그동안 소득주도성장의 이론적 틀을 짜왔던 홍 수석을 소득주도성장 특별위원장으로 선임함으로써 소득주도성장의 정책을 더욱 구체화하고 중장기적 밑그림을 탄탄하게 그리라는 특명을 부여했다"고 말했다.

아울러 문 대통령은 1부속비서관에 조한기 현 청와대 의전비서관, 정무비서관에 송인배 현 1부속비서관을 앉히는 교체인사를 단행하고, 의전비서관에 김종천 현 대통령 비서실장 선임행정관을 승진 임명했다.


주목도가 높은 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