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이노 "10년 내 탄소 순배출 절반으로"
SK이노 "10년 내 탄소 순배출 절반으로"
  • 신용수 기자 (press@straightnews.co.kr)
  • 승인 2021.0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이노베이션 넷제로 특별보고서 발간. SK이노베이션 제공
SK이노베이션 넷제로 특별보고서 발간. SK이노베이션 제공

[스트레이트뉴스 신용수 기자] SK이노베이션이 10년 이내에 탄소 순배출을 절반 수준으로 감축하겠다는 목표를 담은 '넷제로 특별 보고서'를 20일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했다.

보고서에서 SK이노베이션은 탄소 넷제로 달성을 위한 사업별 세부 방안 및 투자 계획과 단계별 달성 시기 등을 공개했다. 제품 생산 과정의 직접 온실가스 배출(Scope 1)과 전력 생산 등 간접 배출(Scope 2), 가치 사슬 전반에서 발생하는 온실가스 배출량(Scope 3)까지 포함했다.

SK이노베이션은 2019년을 기준으로 Scope 1·2에서 발생하던 탄소 1243만t을 2025년 25%, 2030년 50% 수준으로 감축하고, 2050년 이전에 100% 수준인 넷제로를 조기에 달성한다는 목표를 수립했다.

이를 위해 SK이노베이션은 2030년까지 석유화학 사업에서 총 1조5000억원을 투자해 에너지 효율 개선과 친환경 연료 전환, 저탄소 배출 원료 도입으로 탄소 250만t을 줄일 계획이다.

아울러 태양광, 풍력 등 신재생에너지 전력 사용 비율을 2025년 25%, 2030년 100%로 높이고, 탄소포집·저장 기술과 탄소 상쇄 프로그램을 개발해 추가 감축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특히 급성장하는 배터리와 소재 사업에서도 2030년까지 사용 전력 전체를 신재생에너지 생산 전력으로 전환해 약 820만t의 온실가스를 감축할 계획이다.

SK이노베이션은 사업 밸류체인 전 단계에서 발생하는 온실가스 Scope 3 배출량도 공개하고 감축 목표를 밝혔다.

지난해 기준 SK이노베이션의 Scope 3 온실가스 배출량은 1억3400만t으로, 2030년까지 45%, 2050년까지 75% 수준을 감축하기로 했다.

김준 총괄 사장은 "넷제로 특별보고서 발간은 '스토리 데이'를 통해 선언한 2050년 이전 넷제로 달성 약속을 구체화해 공표한 것"이라며 "강력한 실천을 통해 친환경 시대를 선도함으로써 ESG 경영을 완성해 가겠다"고 말했다.

김정관 ESG위원회 위원장(사외이사)은 "SK이노베이션 구성원과 ESG위원회가 함께 만든 넷제로 특별 보고서는 명확한 목표와 달성 계획을 제시한 것으로 평가된다"며 "탄소 감축 성과를 CEO 평가 및 보상에 연계한 만큼 이사회 중심으로 이행 과정을 지속 점검해 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