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2-09 18:38 (목)
토스뱅크, 3000억 원 규모 유상증자 결의
토스뱅크, 3000억 원 규모 유상증자 결의
  • 장석진 기자 (20segi@gmail.com)
  • 승인 2021.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객수 급증한 오픈 효과에 주주들 전격 합의

"늘어난 자본 만큼 운신의 폭 늘어날 것"

토스뱅크가 25일 오후 이사회를 열고 총 3000억 원의 유상증자를 추진하기로 결의했다. 이번 증자를 통해 총 6000만 주가 신규 발행되며, 주당 발행가는 5000원이다.

6000만 주 가운데 보통주는 4500만 주이며, 전환주는 1500만 주이다. 기존 주주들의 주식 보유 비율에 따라 배정한다. 주금납입일은 10월 28일로, 유상증자를 마치면 토스뱅크의 납입자본은 2500억 원에서 5500억 원으로 늘어나게 된다.

한편, 토스를 운영하는 비바리퍼블리카가 보유중이던 ‘무의결권 종류주’ 1250만 주는 ‘무의결권 전환주’로 변경한다.

토스 관계자는 "토스뱅크 서비스 시작 이후 급격히 늘어난 고객수를 감안해 주주들 사이에 증자에 대한 이견이 전혀 없이 전격적으로 진행됐다"며, "늘어난 자본 만큼 시스템적으로나 비즈니스적으로 운신의 폭이 대폭 늘어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토스뱅크 로고
토스뱅크 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