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21 23:08 (수)
[오늘의 ST] 이정미 "허익범 특검, 아니면 말고식 반복"
[오늘의 ST] 이정미 "허익범 특검, 아니면 말고식 반복"
  • 강인호 기자 (straightnews@gmail.com)
  • 승인 2018.08.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정미 정의당 대표는 8일 드루킹 사건을 수사 중인 허익범 특검을 향해 "드루킹을 수사해야 하는데 드루킹에게 휘둘리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정미 정의당 대표
이정미 정의당 대표

이 대표는 이날 tbs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에 나와 "특검 기간이 3분의 2가 흘렀는데 한마디로 남의 다리 긁고 있으면서 특검 본연의 임무가 무엇인지를 망각한 기간"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이 대표는 "실제 근거 자체가 드루킹의 SNS에 남긴 글 하나를 가지고 마치 엄청난 음모가 그 뒤에 있는 것처럼 발표됐다"면서 "언론에 일단 터뜨리고 그다음에 아니면 말고 식인 상황들이 특검 기간 내내 반복되고 있는 것"이라고 꼬집었다. 

그는 또 "드루킹 스스로도 노회찬 원내대표에 대한 진술을 번복하지 않았느냐"며 "이런 과정에서 정의당으로서는 특검에 대해 상당히 유감을 가지고 있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특검 기한 연장과 관련해 "이제까지 수사의 진척 상황이라든가 수사 결과가 명확한 게 없다"며 "그 과정에서 계속 정치권 안팎으로 여기 건드리고 저기 건드리는 식으로 수사가 진행된다는 것에 대해 (기한 연장을) 동의하기가 어렵다"고 지적했다.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의 사망으로 교섭단체 지위를 잃은 평화와정의의의원모임과 관련해서는 "어떤 식으로라든지 교섭단체 지위를 회복하기 위해 노력 중이다"라면서 "무소속 인사 중에 영입하는 방안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답했다.


주목도가 높은 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