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21 23:08 (수)
인천삼성요양병원, 신장장애인과 온정 나눈다
인천삼성요양병원, 신장장애인과 온정 나눈다
  • 김상환 기자 (qkfms0124@straightnews.co.kr)
  • 승인 2018.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장장애인 인천협회와 협력 협약식
혈액투석 전문병원으로…상생발전 계기 될 것
인천삼성요양병원 (윤여주 원장)은 인천의 신장장애인들의 건강한 생활과 복지서비스향상을 위해  (사)한국신장장애인 인천협회(회장 이순종)와 협력하기로 하고 협약식을 가졌다. [스트레이트뉴스]
인천삼성요양병원 (윤여주 원장)은 인천의 신장장애인들의 건강한 생활과 복지서비스향상을 위해 (사)한국신장장애인 인천협회(회장 이순종)와 협력하기로 하고 협약식을 가졌다. [스트레이트뉴스]

[인천 김상환 기자] 인천삼성요양병원(원장 윤여준)은 지난 1일 인천의 신장장애인들의 건강한 생활과 복지서비스향상을 위해 (사)한국신장장애인 인천협회(회장 이순종)와 협력하기로 하고 협약식을 가졌다.

이날 양측 관계자들이 함께한 가운데 병원 원장실에서 열린 협약식에서는 지역사회보호사업의 의료서비스 프로그램을 교류하고, 복지증진 활성화를 위한 다각적인 지원방안을 모색하기로 했다.

병원 측 윤여준 원장은 협약식 후 “사회적 약자인 신장장애인의 혈액투석에 관련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방안으로 병원을 혈액투석 전문병원으로 이끌어 그들이 건강한 생활을 통해 거듭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협회의 이순종 회장은 “협회와 의료기관이 협약을 맺음으로써 지역사회 복지지원과 활동가의 연계를 통해 소외계층을 위한 다양한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고, 장애인단체와 의료기관이 상생발전을 도모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면서 기대를 나타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