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0대 쿠팡 배송노동자 근무중 사망.. '과로' 추정
40대 쿠팡 배송노동자 근무중 사망.. '과로' 추정
  • 고우현 기자 (betterman89@gmail.com)
  • 승인 2020.0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쿠팡

 

온라인 쇼핑몰 쿠팡 소속 배송 노동자가 새벽 근무 중 숨진 것으로 나타났다.

15일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공항항만운송본부에 따르면 쿠팡 소속 40대 비정규직 배송 노동자 김모씨는 지난 12일 새벽 경기 안산의 한 빌라 건물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당시 새벽 근무 중이던 김씨의 배송이 더는 이뤄지지 않고 멈춘 상태로 장시간 회사 관리시스템에 나타나자 근처에 있던 동료가 회사의 지시에 따라 김씨의 마지막 배송지로 찾아갔고, 빌라 4층과 5층 사이에서 쓰러져 있는 김씨를 발견했다.

이 빌라에는 승강기가 설치돼 있지 않았고, 발견 당시 김씨는 심정지 상태였던 것으로 전해졌다. 지난달 쿠팡에 입사한 김씨는 최근 '코로나19' 확산으로 택배 물량이 급증한 가운데 현장 업무에 투입돼 배송 업무를 수행 중이었다.

주변 동료들의 증언에 따르면 김씨는 배송을 위해 1시간 동안 20가구를 들러야 했으며, 이는 신입 직원이 수행하기에는 버거운 물량이었다.

이에 대해 쿠팡 측은 "유족을 위로하고 지원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