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탄역 디에트르' 특공 폭발, 신혼·생애 447~162 대 1...1순위 최고 1000 대 1 넘는다
'동탄역 디에트르' 특공 폭발, 신혼·생애 447~162 대 1...1순위 최고 1000 대 1 넘는다
  • 한승수 기자 (hansusu78@gmail.com)
  • 승인 2021.05.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약홈, 특별공급 229가구 모집에 3만9,922명 쇄도에 평균 174 대 1
'동탄역 디에트르 퍼스티지'는 전용 102㎡형에도 광폭 서비스면적이 어김없이 제공된다. 사진은 탑상형인 102㎡B형의 거실 이 평면의 거실폭은 4.7m로서 유사 주택형의 거실폭을 능가한다.(스트레이트뉴스 DB)
'동탄역 디에트르 퍼스티지'의 전용 102㎡형.은 수도권 일반공급 1순위 경쟁률이 1,000 대 1이 넘을 것으로 예상된다. 사진은 모델하우스에 전시 중인 102㎡B형의 거실. 이 평면의 거실폭은 4.7m로서 유사 주택형의 거실폭을 능가한다.(스트레이트뉴스 DB)

[스트레이트뉴스=한승수 기자] 8억원 내외의 시세차익 기대로 동탄2신도시 '로또 중 로또' 단지로 불리는 '동탄역 디에트르 퍼스티지'가  특별공급에서 생애최초와 신혼부부가 각각 447 대 1,162 대 1을 기록하는 등 청약광풍이다. 일반공급 1순위 경쟁률은 전용 102㎡에서 1000 대 1이 넘는 등 올해 최고 경쟁률로 당첨 경쟁이 후끈 달아오를 전망이다.

10일 청약홈은 대방건설(회장 구찬우)이 경기도 화성 오산동 979번지 일원에 선보인 ‘동탄2신도시 동탄역 디에트르 퍼스티지’ 아파트의 특별공급 결과, 229가구 모집에 3만9,922명이 쇄도해 평균 174 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고 집계했다.

생애 최초와 신혼부부가 각각 54가구와 73가구 모집에 2만4,128명과 1만1,796명이 신청, 각각 447 대 1과 162 대 1을 기록했다.

전용  84㎡A형이 220 대 1로 인기몰이한 데 이어 △84㎡B 147 대 1 △102㎡A 103 대 1 △102㎡B 49 대 1 등의 경쟁률을 보였다.

대방건설의 '동탄역 디에트르 퍼스티지' 청약 핵심 정리 @스트레이트뉴스
대방건설의 '동탄역 디에트르 퍼스티지' 청약 핵심 정리 @스트레이트뉴스

전용 84㎡A형에 생애최초는 27가구 모집에 1만4,482명이 접수해 536 대 1을 기록, 당첨 문턱이 가장 높았다.

'동탄2신도시 동탄역 디에트로 퍼스티지'는 11일 일반공급 1순위 경쟁에서 최고 네자릿수 경쟁률을 기록할 전망이다. 

전용 102㎡A형이 인기몰이, 서울과 인천 지역에 청약 1순위자의 경쟁률이 가장 높을 전망이다. 당첨자의 절반을 추첨제로 선정, '로또' 당첨을 노리는 청약가점이 낮은 무주택자나 1주택자 등이 청약대열에 대거 가세할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이다.

이 단지는 3.3㎡당 평균 1,366만원이다. 주력형인 전용 84㎡형과 102㎡형이 각각 3억8,500~4억8,800만원, 4억6,300~5억8,390만원이다.

인근 '동탄역 반도유보라 아이파크'의 전용 84㎡형의 실거래가가 12억원 내외여서 당첨 시 8억원 내외의 웃돈이 예상된다.

일반공급 1순위 당첨 안정권은 70점 초반이 될 것으로 추정된다.

당첨 즉시 돈방석에 앉는다는 '로또 중의 로또' 아파트 단지인 대방건설의 동탄2신도시 '동탄역 디에트르 퍼스티지' 건설현장. 좌측 2개 단지가 '동탄 반도유보라 7.0·8.0으로 전용 84㎡형의 실거래가가 최고 12억원을 넘어섰다. 우측의 하얀 주상복합이 '동탄역 여미지'다. (스트레이트뉴스 DB)
당첨 즉시 돈방석에 앉는다는 '로또 중의 로또' 아파트 단지인 대방건설의 동탄2신도시 '동탄역 디에트르 퍼스티지' 건설현장. 좌측 2개 단지가 '동탄 반도유보라 7.0 등 단지로서 전용 84㎡형의 실거래가가 최고 12억원을 넘어섰다. 우측의 하얀 주상복합이 '동탄역 여미지'다. (스트레이트뉴스 DB)

 


주목도가 높은 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