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제과, 추석 맞아 사회복지기관에 과자 2300여 박스 전달
롯데제과, 추석 맞아 사회복지기관에 과자 2300여 박스 전달
  • 김세헌 기자 (betterman89@gmail.com)
  • 승인 2018.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트레이트뉴스 김세헌기자] 롯데제과(대표이사 민명기)는 민족 대명절 추석을 앞두고 과자 2000여 박스를 에덴복지재단 등 사회복지기관에 전달했다고 20일 밝혔다. 소비자가 기준으로 1억원에 상당하는 규모다.

이번에 에덴복지재단에 전달한 과자는 몽쉘, 꼬깔콘 등 1170박스다. 이들 제품은 서울, 경기 지역에 위치한 에덴복지재단 산하 12개 시설에 전달돼 장애 아동과 장애인 고용 사회적 기업 직원 지원에 쓰인다.

앞서 롯데제과는 사단법인 ‘희망을나누는사람들’에도 요하이, 롯데샌드 등 과자 1150박스를 전달했다. 이들 제품은 지방 소규모 보육시설, 사회복지시설 및 한부모, 미혼모 가정 등에 전달됐다.

롯데제과는 ‘맛있는 나눔, 따뜻한 세상’이라는 슬로건 아래 사랑의열매, 구세군, 안동영명학교 등 다양한 복지단체에 꾸준히 과자를 전달하고 있다.  


주목도가 높은 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